文대통령 “협치의 틀 기대” 야당 “국정운영 일방통행”
文대통령 “협치의 틀 기대” 야당 “국정운영 일방통행”
  • 정석철
  • 승인 2018.11.05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文대통령 “여야정상설협의체, 실질적 협치의 틀로 작용해야” 홍영표 “우리 정치에 부족한 협치… 제도화 위한 중요한 장치”
 정석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5일 처음 가동한 여야정상설협의체와 관련해 “그때 그때 우리 정치 현안과 입법 과제들을 해결해나가는 실질적인 협치의 틀로서 작용을 해야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여야 5당 원내대표와의 여야정상설협의체 회의 모두 발언에서 “지난 8월 여야 각 정당 원내대표님을 청와대에 모셨을 때, 분기에 한 번씩 열면서 정례화하는 것으로 국민들께 약속을 드렸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어 “그런 면에서 오늘 1차 중요한 회의가 각별한 논의가 되리라 생각한다”며 “오늘 여러가지 국정현안, 국정과제 일부 과제 포함해서 국정에 대해서 활발한 협의가 이뤄지고 또 좋은 협의가 국민들께 발표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대통령과 함께 저희가 여야정협의체를 하는 것은 정말 우리 국가의 미래를 위해서 초당적으로 여야가 함께 머리를 맞대고 지혜를 모아서 해결해 나갈 문제들을 논의하는 그런 자리”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 정치에서 정말 부족한 협치에 그런 제도화 같은 것을 위한 중요한 장치라고 생각한다”며 “오늘 많은 생산적인 논의가 이뤄지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