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보드, 방탄소년단 집중 조명
빌보드, 방탄소년단 집중 조명
  • 편집국
  • 승인 2016.10.23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꼭 들어야 하는 방탄소년단의 대표곡 10’ 칼럼 게재


미국 빌보드가 그룹 ‘방탄소년단’을 집중 조명했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빌보드는 지난 19일(현지시각) ‘꼭 들어야 하는 방탄소년단의 대표곡 10’(10 Must-Listen BTS Songs)이라는 제목의 칼럼을 게재했다. 
 

빌보드는 이 칼럼에서 “지난 2013년 데뷔한 방탄소년단이 이번 주 국제적 한계를 뛰어넘어 새 앨범 ‘윙스(WINGS)’로 빌보드 200에 한국 가수 최고 순위인 26위를 기록했다”고 소개했다.
 

“대중적이지 않은 듯한 음악임에도 방탄소년단은 막강한 국제적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다”며 “이들은 힙합스러우면서도 일렉트로닉한 멜로디로 팬들을 매료시키고 있다”고 평했다. 
 

이와 함께 방탄소년단이 데뷔 이래 발표한 노래 중 10곡을 직접 선정하고 그 이유에 대해 설명했다.
 

빌보드가 선정한 방탄소년단의 대표곡 1위는 현재 국내외 차트를 휩쓸고 있는 ‘윙스’의 타이틀곡 ‘피 땀 눈물’이다. 그룹의 혁신적인 면과 지금까지의 음악 커리어가 가장 잘 반영된 곡으로 팀의 조화가 잘 드러나 있다고 봤다. 동시에 빌보드 200 차트에서 한국 최고 순위를 기록한 방탄소년단의 베스트 곡이라고 소개했다.
 

2위로는 데뷔곡인 ‘노 모어 드림(No More Dream)’을 선정했다. 힙합의 개성이 잘 드러났으며, 팀의 성격을 꾸준히 유지시켜주는 곡이라고 설명했다. 3위로는 ‘사이퍼 PT.3 : 킬러(BTS Cypher PT.3 : KILLER)’를 꼽았다. 
 

이어 ‘세이브 미’(Save ME), ‘상남자’, ‘뱁새’, ‘런’(RUN), ‘진격의 방탄’, ‘쩔어’, ‘아이 니드 유’(I NEED U) 등 곡을 차례로 선정했다. 음악적 분석과 함께 글로벌 그룹으로서 성장하는 데 기여한 점 등에 대한 평가를 덧붙였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최신 빌보드 차트인 29일자에서 메인 차트인 ‘빌보드 200’에 26위로 진입, 해당 차트 한국 최고 기록을 수립했다. 또 월드 앨범 차트와 월드 디지털 송 차트, 소셜 50 차트에서도 1위를 차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