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경정 신인왕전 21일 열린다
2018 경정 신인왕전 21일 열린다
  • 이청주 기자
  • 승인 2018.11.19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청주 기자 /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재기) 경륜경정사업본부는 오는 21일 경정 최고의 루키를 가리는 ‘2018 신인왕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신인왕전에는 올 시즌 데뷔한 15기 경정 선수 중 28회차부터 45회차까지 성적상위자 6명이 출전한다. 경정 15기는 남자 선수 12명(구남우, 김경일, 김지영, 김태영, 송효범, 신선길, 엄광호, 윤상선, 이 인, 정세혁, 정승호, 조승민, 한준희)과 여자 선수 4명(김지영, 김채현, 박민영, 한유형) 총 16명으로 이 중 김경일, 조승민, 엄광호, 김지영, 정세혁, 김태영 6명의 선수가 신인왕전에 출전한다. 
‘신인왕전’은 졸업레이스와 함께 선수들에게 큰 의미가 있는 이벤트 경주다. 선수들로서는 선수생활 동안 딱 한번밖에 참여할 수 없는데다 경정 선수 생활 내내 훈장처럼 따라다니기 때문이다. 15기 졸업레이스에서는 김경일이 1위, 정승호가 2위, 김지영이 3위를 차지했다.
이번 신인왕전 우승 후보 0순위는 김경일이다. 김경일은 15기 졸업경주 1위, 졸업평가 1위 그리고 평균득점에서도 이번 출전 선수 중 1위를 달리며 15기 선봉장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조승민도 신인왕전 강력한 우승 후보다. 올 시즌 1착 4회, 2착 2회, 3착 1회를 기록하며 동기들 가운데 가장 많은 우승 횟수를 쌓아가고 있다. 특히 1착 4회를 모두 인코스(1코스 2승, 2코스 2승)에서 기록한 점이 눈여겨볼 만하다. 
여자 선수로는 유일하게 신인왕전에 출사표를 던진 김지영도 여자 선수를 대표해 우승 의지를 불태우고 있다. 졸업경주에서 3위를 차지했으며 현재까지 1착 2회, 2착 4회, 3착 2회를 거두고 있다. 
여기에 1착 3회, 2착 2회, 3착 2회를 기록하고 있는 엄광호도 한 방 능력을 갖추고 있어 기습 작전이 통할 경우에는 흐름을 뒤집을 수 있는 요주의 선수다.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대로142, (고잔동, 크리스탈빌딩 208호)
  • 대표전화 : 031-235-1111
  • 팩스 : 031-235-0107
  • 고충처리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훈
  • 법인명 : (주)경기매일신문
  • 제호 : 경기매일
  • 등록번호 : 경기 가 50020
  • 등록일 : 2010-09-07
  • 발행일 : 2010-09-07
  • 발행·편집인 : 우정자
  • 사장 : 김유림
  • 편집국장직대 : 황영진
  • 경기매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경기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