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설 연휴···靑 "가족과 함께 보낼 예정"
文대통령, 설 연휴···靑 "가족과 함께 보낼 예정"
  • 차정준 기자
  • 승인 2019.02.01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은 주말인 2일부터 공식적인 설연휴에 들어간다. 연휴 마지막날인 6일 업무에 복귀하는 4박5일 일정이다. 

청와대 관계자는 1일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문 대통령은 이번 설을 주로 가족과 함께 보낼 예정"이라고 말했다. 

다만 가족을 관저로 초청해 함께 연휴를 보낼 것인지 여부는 알려지지 않았다. 

문 대통령은 지난해 평창동계올림픽을 계기로 숨가쁜 정상외교를 벌이면서 연휴기간 휴식다운 휴식을 취하지 못했다.  

지난해 공식휴일은 2월15~17일이었지만 문 대통령은 설 당일인 16일 하루 공개일정 없이 가족과 함께 청와대에 머무르며 휴식을 취한 바 있다.

이번 설 연휴도 비슷한 패턴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제2차 북미정상회담 개최가 확정되면 휴가 중에도 참모로부터 관련 보고를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