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철 해빙기 안전한 산행하세요
봄철 해빙기 안전한 산행하세요
  • 경기매일
  • 승인 2019.03.11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송도소방서소방경 정영조
인천 송도소방서소방경 정영조

3월! 봄을 만끽할 수 있는 시간입니다. 그동안 움츠려 들었던 몸과 마음을 가벼운 등산으로 건강을 지킬 수 있는 좋은 계절입니다. 하지만 봄 기분으로 들뜬 나머지 무작정 산을 찾는다면 큰 낭패를 당할 수도 있습니다. 등산로가 얼었다 녹기를 반복하면서 낙석과 산사태의 위험이 커지는 해빙기, 안전한 산행을 위한 예방법에는 무엇이 있을까요?
먼저 봄철의 날씨는 이랬다가 저랬다가 하는 변덕스러운 날씨입니다. 얼음이 녹는 계절인 봄철은 이런 변덕스러운 날씨 덕에 더욱 산행에 조심해야 합니다. 급변하는 날씨로 인해 예상치 못한 변수가 생길 수 있으니 등산 시작 전에는 일기 예보 체크를 해 두는 것이 필요합니다. 또한 산행 전 일출과 일몰시간 체크하여 아침 이른 시간에 출발하여 해가 지기 한, 두시간 전에 하산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이는 등산로가 뚜렷하게 구분되지 않는 구간도 있어 계획했던 코스에서 이탈하게 되거나 등산로에 결빙 현상이 생겨 하산 시간이 늦어지는 경우도 발생하기 때문에 사전에 대비하기 위함입니다.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 자신의 능력에 맞는 코스를 선택해야 합니다. 등산객의 신체는 겨울 동안 낮은 기온에 적응되어서 관절과 근육의 유연성이 떨어져 무리한 산행을 감행한다면 부상당하기 쉽습니다. 첫 산행에 나서는 등산객이나 초보자는 가벼운 산행 코스나 트레일 코스를 선택해 차츰 운동량을 늘려가는 것이 좋습니다. 
봄철 산행 시에는 지면이 얼었다, 녹았다를 반복해 미끄러워 낙상사고 위험이 높아 발에 맞는 등산화를 착용해야 한다. 또 일교차가 커 체온을 유지할 수 있는 방풍복을 필히 준비하고 하산이 늦어질 경우를 대비해 랜턴을 꼭 챙겨야 한다. 이 밖에도 등산스틱, 나침반, 장갑 등의 기본 장비는 반드시 챙겨야 할 목록입니다. 비상식량으로는 약과, 양갱, 초콜릿 등 휴대가 간편하고 열량이 높은 음식이 효과적입니다.
만약의 사고에 대비하여 수시로 등산로에 설치된 산악위치 표시판의 사진을 찍어두는 것이 좋습니다. 산악 사고 시 무엇보다 정확한 사고지점을 신속하게 알려주어 골든타임을 확보하는 것이 관건이기 때문입니다. 만약 사고가 발생하면 즉시 119에 신고하고 사고 위치를 알려주며 2차손상 예방을 위해 움직임을 최소화하고 구조를 기다려야 합니다.
마지막으로 봄철 변덕스러운 날씨와 과도한 체력소모는 심장마비와 뇌졸중의 위험을 높인다고 합니다. 위험을 줄이기 위해서는 산행 전ㆍ후에 충분한 스트레칭을 하고 정해진 등산로를 이용하여 즐겁고 안전한 봄철 산행이 되길 바라며, 더불어 봄철 산불예방에도 관심을 가져줬으면 합니다.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대로142, (고잔동, 크리스탈빌딩 208호)
  • 대표전화 : 031-235-1111
  • 팩스 : 031-235-0107
  • 고충처리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훈
  • 법인명 : (주)경기매일신문
  • 제호 : 경기매일
  • 등록번호 : 경기 가 50020
  • 등록일 : 2010-09-07
  • 발행일 : 2010-09-07
  • 발행·편집인 : 우정자
  • 사장 : 김유림
  • 편집국장직대 : 황영진
  • 경기매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경기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