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현 “文대통령, 말레이시아에 김정남 독살범 석방 항의해야”
윤상현 “文대통령, 말레이시아에 김정남 독살범 석방 항의해야”
  • 경기매일
  • 승인 2019.03.13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빈 방문 전날 무시당해…대한민국 국격에 관한 문제”
“北 화학무기 테러 위협 실재…면죄부 주면 어디서든 반복”

윤상현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은 13일 동남아를 순방중인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말레이시아 정부의 김정남 독살 용의자 석방에 대해 대통령이 직접 따져 물어야한다”고 촉구했다. 
자유한국당 소속 윤 위원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문 대통령이 마하티르 모하맛 말레이시아 총리를 만나는 자리에서 강력한 문제제기를 해 달라”며 이같이 말했다. 
윤 위원장은 “말레이시아 정부가 문 대통령의 방문 전날 용의자를 석방한 것은 그 자체로도 매우 비정상적인 정치행위”라며 “우리에겐 대한민국의 국격에 관한 문제”라고 주장했다. 
이어 “화학무기 독살은 용납할 수 없는 반인륜적 테러”라며 “그 독살범을 석방해서 말레이시아 정부가 얻을 외교적 이익은 뭐냐. 국빈 방문 전날 황당한 결례와 무시를 당하고 대한민국 정부가 고려할 외교적 이익은 또 뭐냐”고 지적했다. 
윤 위원장은 “국제공항 한복판에서 저지른 북한의 화학무기 테러는 실재하는 위협”이라며 “명백한 범죄에 면죄부를 주면 그보다 더한 테러가 언제 어디서든 반복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지난 2017년 2월 김정일 전 국방위원장의 장남인 김정남은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공항에서 여성 2명에게 신경성 맹독 물질인 ‘VX’로 피살당했다. 용의자 중 한명인 인도네시아 여성 시티 아이샤가 지난 11일 말레이시아 검찰의 기소 취하로 석방됐다.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대로142, (고잔동, 크리스탈빌딩 208호)
  • 대표전화 : 031-235-1111
  • 팩스 : 031-235-0107
  • 고충처리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훈
  • 법인명 : (주)경기매일신문
  • 제호 : 경기매일
  • 등록번호 : 경기 가 50020
  • 등록일 : 2010-09-07
  • 발행일 : 2010-09-07
  • 발행·편집인 : 우정자
  • 사장 : 김유림
  • 편집국장직대 : 황영진
  • 경기매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경기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