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학선, 국제대회 6년 만에 도마 우승
양학선, 국제대회 6년 만에 도마 우승
  • 경기매일
  • 승인 2019.03.18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마의 신' 양학선(27·수원시청)이 국제대회에서 6년 만에 우승을 차지하며 부활을 알렸다.

양학선은 17일 아제르바이잔 바쿠에서 열린 국제체조연맹(FIG) 종목별 월드컵대회 도마 결선에서 1·2차시기 평균 14.970점을 받아 금메달을 획득했다.

국제대회에서 정상에 오른 건 2013년 벨기에 세계선권대회 이후 6년 만이다.

양학선은 2012 런던올림픽 도마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며 한국 체조 사상 최초로 올림픽 무대를 정복했다.

그러나 이후 아킬레스건과 햄스트링 부상 등으로 긴 슬럼프에 빠졌다. 2016 리우올림픽와 지난해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출전하지 못했다.

이고르 라디빌로프(우크라이나)가 1·2차시기 평균 14.833점으로 2위를 차지했고, 데니스 아블랴진(러시아)이 14.766점으로 3위에 자리했다.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대로142, (고잔동, 크리스탈빌딩 208호)
  • 대표전화 : 031-235-1111
  • 팩스 : 031-235-0107
  • 고충처리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훈
  • 법인명 : (주)경기매일신문
  • 제호 : 경기매일
  • 등록번호 : 경기 가 50020
  • 등록일 : 2010-09-07
  • 발행일 : 2010-09-07
  • 발행·편집인 : 우정자
  • 사장 : 김유림
  • 편집국장직대 : 황영진
  • 경기매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경기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