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공항 난동 日공무원, 알고 보니 ‘상습범’
김포공항 난동 日공무원, 알고 보니 ‘상습범’
  • 조이호
  • 승인 2019.03.21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日후생노동성 과장 다케다 19일 불구속 입건
다케다, 17일 오후에도 김포공항서 난동 부려

지난 19일 만취상태로 김포공항에서 일본 하네다행 여객기에 탑승하려다 제지하는 항공사 직원을 폭행한 일본인 공무원이 이 사건 이틀 전에도 같은 행위를 저질렀던 것으로 파악됐다.

21일 공항업계에 따르면 다케다 고스케(武田康祐) 일본 후생노동성 과장은 지난 17일 오후 710분께 김포공항 국제선 출국장에서 만취 상태로 일본행 여객기에 탑승하려다 공항 관계자에 의해 제지당했다.

당시 다케다씨는 항공사 직원의 얼굴을 밀치는 등 난동을 부린 것으로 전해졌다.

다케다씨의 소동은 1시간 가량 이어졌다.

그는 일반 여행객들에게도 고함을 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소동이 커지자 공항 특별경비대 등이 출동했고, 다케다씨는 여객기 탑승장에서 공항 출국장 밖으로 강제이동 조치됐다.

다케다씨는 결국 일본행 비행기에 탑승하지 못했고, 택시를 타고 공항을 빠져나갔다. 공항 직원에겐 일본대사관에 연락해달라고 요청한 것으로도 알려졌다.

다케다씨는 당시 공항 소동을 벌였지만 입건 등 조치는 면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케다씨는 이 소동 이틀 뒤인 지난 19일에도 김포공항에서 공항 직원을 폭행하는 등 난동을 부려 불구속 입건됐다.

김포 = 조이호 기자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대로142, (고잔동, 크리스탈빌딩 208호)
  • 대표전화 : 031-235-1111
  • 팩스 : 031-235-0107
  • 고충처리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훈
  • 법인명 : (주)경기매일신문
  • 제호 : 경기매일
  • 등록번호 : 경기 가 50020
  • 등록일 : 2010-09-07
  • 발행일 : 2010-09-07
  • 발행·편집인 : 우정자
  • 사장 : 김유림
  • 편집국장직대 : 황영진
  • 경기매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경기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