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환경학교급식 조사특위, “현장의 목소리, 정책 반영 최선”
친환경학교급식 조사특위, “현장의 목소리, 정책 반영 최선”
  • 황영진 기자
  • 승인 2019.05.16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의회 친환경학교급식 행정사무조사특위는 지난 14일 3차에 걸친 친환경 학교급식 사업 관련 증인 및 참고인 신문을 마치며, 그간 들었던 현장의 목소리가 정책에 적극 반영되도록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관계 기관과 협력해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3차 조사에는 道 농정해양국장을 비롯해 道와 진흥원, 道교육청, 안양·군포·의왕 공동급식지원센터, 초등학교 등 관계자 15명이 증인과 참고인 신분으로 출석했다.
위원들은 이번 조사에서 학교급식 운영위원회 참여 경험이 있는 학교, 급식센터 전·현직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친환경 학교급식 발전 방안에 대한 의견을 청취했다.
소영환 의원(민주, 고양7)은 “공급의 안정성과 식재료의 안전성을 위해 이해관계자들 간의 소통과 정보 공개를 통한 신뢰 구축이 중요하다”는 참고인의 의견에 공감하면서, “道와 진흥원은 친환경 학교급식 전문가 등 인력 부족에 대한 강화 방안을 마련하고, 공급 과정에서 착취나 비용 전가 등 불공정한 경우가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해주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김성수 의원(민주, 안양1)은 친환경 급식 확대를 위한 안정적인 식품비 확보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인건비와 식품비 분리에 대한 의견을 물었다.
한편, 이날 지난 조사에서 제기된 전처리, 클레임 발생 등의 문제도 다시 한번 다루어졌다.
조사특위 성수석 위원장은 道와 진흥원에 “다시는 중앙물류 사태와 같은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투명성을 담보로 한 철저한 관리·감독과 소통을 바란다”고 당부하고, “지난 현장 조사와 간담회, 그리고 이번 신문을 통해 제시된 의견을 수렴해 친환경 학교급식 정책에 반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강조했다.
황영진 기자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대로142, (고잔동, 크리스탈빌딩 208호)
  • 대표전화 : 031-235-1111
  • 팩스 : 031-235-0107
  • 고충처리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훈
  • 법인명 : (주)경기매일신문
  • 제호 : 경기매일
  • 등록번호 : 경기 가 50020
  • 등록일 : 2010-09-07
  • 발행일 : 2010-09-07
  • 발행·편집인 : 우정자
  • 사장 : 김유림
  • 편집국장직대 : 황영진
  • 경기매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경기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