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홍걸 “北, 최대한 예우 갖춘 것으로 생각…감사”
김홍걸 “北, 최대한 예우 갖춘 것으로 생각…감사”
  • 경기매일
  • 승인 2019.06.13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북관계 물꼬 위해 조문단 희망했던 것…조전·조화 감사”
“北, 정치 외교적 고려할 부분 많아 파견 힘든 것 이해”

 

김대중 전 대통령의 3남인 김홍걸 민족화해협력범국민협의회 대표상임의장은 13일 북한이 보낸 조의문과 조화에 대해 “그분들이 최대한의 예우를 갖춘 것으로 생각하고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밝혔다.

김 의장은 이날 오전 이 여사의 빈소가 차려져 있는 서울 신촌 세브란스 병원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어제 북측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김여정 북한 노동당 선전선동부 제1부부장을 통해 좋은 내용의 조의문과 조화를 보내준 점에 감사하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김 의장은 “저희 유족들이 북측에서 조문단이 오기를 바랐던 것은 단순히 조문의 의미가 아니고 조문단이 오게 되면 막혔던 남북관계를 다시 풀어갈 수 있는 물꼬를 트는 계기가 될 수 있지 않냐”며 “그렇게 되면 돌아가신 어머니가 우리에게 주고 간 마지막 선물이 되지 않을까 생각했던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도 “하지만 북측에서도 여러 가지 정치·외교적으로 고려할 부분이 있었을 것이고 그 점은 십분 이해한다”고 강조했다.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대로142, (고잔동, 크리스탈빌딩 208호)
  • 대표전화 : 031-235-1111
  • 팩스 : 031-235-0107
  • 고충처리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훈
  • 법인명 : (주)경기매일신문
  • 제호 : 경기매일
  • 등록번호 : 경기 가 50020
  • 등록일 : 2010-09-07
  • 발행일 : 2010-09-07
  • 발행·편집인 : 우정자
  • 사장 : 김유림
  • 편집국장직대 : 황영진
  • 경기매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경기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