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난임시술비 지원사업 대상 확대
하남시, 난임시술비 지원사업 대상 확대
  • 정성식 기자
  • 승인 2019.07.02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시는 7월부터 건강보험 난임치료가 확대됨에 맞춰 난임부부시술비 정부지원사업 대상자 연령제한을 폐지하고 지원 횟수를 확대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난임시술비 지원사업의 대상자는 하남시 거주 기준 중위소득 180% 이하 가정의 난임 진단을 받은 자로 기존 만 44세 이하 지원이 폐지돼 연령제한 없이 인공수정 5회(2회 학대), 체외 수정 12회(5회 학대) 지원되며 지원금은 회당 최대 40만원에서 50만원까지 지원 받을 수 있다. 
한편, 시는 미사강변도시 및 위례신도시의 급격한 인구 유입과 더불어 출생아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모자보건사업에 대한 요구도 증가에 따라 산모·신생아 건강관리지원사업 첫째아 이상 확대, 산후조리비 지원 등 출산지원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사업 지원에 관한 사항은 보건소 모자보건실로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하남 = 정성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