폐금속 분말 창고 불 “완전히 꺼지는데 20여일”
폐금속 분말 창고 불 “완전히 꺼지는데 20여일”
  • 경기매일
  • 승인 2019.08.12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물 부으면 폭발가능성 자연진화 유도

화성의 폐금속 분말 보관 창고에서 난 불이 완전히 꺼지기까지 오랜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12일 경기도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전 11시30분께 화성시 우정읍의 한 폐금속분말 보관 창고에서 불이 났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장비 15대와 인력 39명을 동원해 불을 끄고 있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창고 안에 보관하고 있던 폐금속 분말 300t 가운데 60t 등이 소실돼 소방서 추산 8100만 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다. 
소방당국은 연소 확대를 저지하면서도 물을 부으면 폭발 가능성이 있어 자연 진화돼야 하기 때문에 완전히 꺼질 때까지 20일 정도가 걸릴 것이라고 설명했다. 
소방당국은 불길을 잡는 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대로142, (고잔동, 크리스탈빌딩 208호)
  • 대표전화 : 031-235-1111
  • 팩스 : 031-235-0107
  • 고충처리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훈
  • 법인명 : (주)경기매일신문
  • 제호 : 경기매일
  • 등록번호 : 경기 가 50020
  • 등록일 : 2010-09-07
  • 발행일 : 2010-09-07
  • 발행·편집인 : 우정자
  • 사장 : 김유림
  • 편집국장직대 : 황영진
  • 경기매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경기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