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밖 차량 과태료, 거주지로 쫓아가 징수
용인시 밖 차량 과태료, 거주지로 쫓아가 징수
  • 장형연 기자
  • 승인 2019.10.27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28~11월21일 3개조 12명 징수반 운영

용인시가 28일부터 11월21일까지 전국의 관외거주 체납자를 직접 방문해 차량 관련 과태료 체납액 징수에 나선다고 밝혔다.
시는 이 기간 3개조 12명의 징수반을 편성, 90명·2억300만원에 이르는 체납 과태료를 징수키로 하고 체납자가 거주하는 지역을 찾아가 납부를 독려할 예정이다. 방문 시 거주 불명자나 연락 두절자에 대해서는 탐문조사도 병행한다.
원거리 거주 체납자의 경우 상시 방문이 어려워 현지방문 기간을 정해 집중적으로 체납자의 실태를 파악하고 은닉재산을 추적, 체납액을 정리하려는 것이다.
박준석 차량체납팀장은 “체납자가 전국 어디에 거주하든 직접 찾아가 납부를 독려함으로써 스스로 과태료를 납부하는 분위기를 조성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용인 = 장형연 기자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대로142, (고잔동, 크리스탈빌딩 208호)
  • 대표전화 : 031-235-1111
  • 팩스 : 031-235-0107
  • 고충처리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훈
  • 법인명 : (주)경기매일신문
  • 제호 : 경기매일
  • 등록번호 : 경기 가 50020
  • 등록일 : 2010-09-07
  • 발행일 : 2010-09-07
  • 발행·편집인 : 우정자
  • 사장 : 김유림
  • 편집국장직대 : 황영진
  • 경기매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경기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