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류인플루엔자, 경기서도 발생
조류인플루엔자, 경기서도 발생
  • 황영진 기자
  • 승인 2019.10.27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 야생조류 분변서 H5형 항원 나와
경기 지역에선 처음…고병원성 판정까지 3~5일

아프리카돼지열병(ASF)으로 홍역을 치르고 있는 경기 지역에서 H5형 조류 인플루엔자(AI) 항원까지 발견됐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22일 경기 안성시 청미천에서 채취한 야생 조류 분변에 대해 국립환경과학원이 중간 검사를 벌인 결과 H5형 AI 항원이 나왔다고 26일 오후 늦게 알렸다.

AI는 닭, 칠면조, 오리 등 가금류에서 발생하는 급성 전염병을 말한다. 이론적으로 144개 유형의 바이러스가 존재하는데, H5형은 ‘고병원성’으로 발현될 가능성이 있어 강도 높은 방역 대책이 필요한 것으로 분류된다.

AI 바이러스는 일반적으로 병원성 정도에 따라 저병원성과 고병원성으로 나뉜다. 고병원성은 세계동물보건기구(OIE)에서 위험도가 높은 관리 대상 질병으로 지정하고 있어 발생 시 의무적으로 보고해야 한다. 바이러스가 고병원성에 해당하는지 판정하기 까지는 3~5일 정도의 시간이 걸릴 예정이다.

농식품부는 AI 긴급행동지침(SOP)에 따라 항원이 검출된 지점으로부터 반경 10㎞ 지역을 ‘야생조수류 예찰 지역’으로 설정했다. 당국은 해당 지역 내 가금과 사육 중인 조류에 대한 예찰·검사와 함께 이동을 통제했으며 소독 등 방역 조치를 취했다.

이밖에 철새 도래지와 인근 농가에 대한 차단 방역도 강화했다. 김천시에선 광역방제기 등 방역 차량을 총동원해 매일 소독을 진행 중이다.

황영진 기자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대로142, (고잔동, 크리스탈빌딩 208호)
  • 대표전화 : 031-235-1111
  • 팩스 : 031-235-0107
  • 고충처리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훈
  • 법인명 : (주)경기매일신문
  • 제호 : 경기매일
  • 등록번호 : 경기 가 50020
  • 등록일 : 2010-09-07
  • 발행일 : 2010-09-07
  • 발행·편집인 : 우정자
  • 사장 : 김유림
  • 편집국장직대 : 황영진
  • 경기매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경기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