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스트트랙, 표결처리 45% vs 합의처리 43% ‘팽팽’
패스트트랙, 표결처리 45% vs 합의처리 43% ‘팽팽’
  • 박창희
  • 승인 2019.12.09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전보다 ‘표결처리’ 의견 감소…차이 오차범위 내

 

선거제와 검찰개혁 등 패스트트랙 법안에 대해 ‘표결처리’와 ‘합의처리’하자는 의견이 오차범위 내에서 팽팽하게 맞섰다.
9일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에 따르면, YTN의뢰로 실시한 ‘일부 정당 반대 시 패스트트랙 법안 처리’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 ‘합의 정당 간에 표결 처리해야 한다’는 응답이 45.3%로 가장 많았다. 단 ‘반대하는 정당과 합의 처리해야 한다’는 응답도 43.0%로 오차범위 내인 2.3%포인트만이 차이났다.
열흘 전인 지난달 26일 실시한 같은 조사에서 표결처리와 합의처리 의견은 각각 45.9%, 42.0%로 집계됐다. 이번 설문에서 ‘표결처리’ 응답은 이보다 0.6%포인트 감소한 반면 ‘합의처리’ 의견은 1.0%포인트 증가했다.
세부적으로 ‘표결처리’ 여론은 호남과 서울, 경기·인천, 40대와 50대, 20대, 진보층, 민주당 지지층에서 높게 나타났다. ‘합의처리’ 의견은 부산·울산·경남(PK)과 30대, 보수·중도층, 한국당 지지층, 무당층에서 대다수였다. 충청권과 대구·경북(TK), 60대 이상에선 두 의견이 팽팽했다.
리얼미터는 전국 19세 이상 성인 남녀 502명에게 무선(80%)과 유선(20%), 임의걸기(RDD), 전화면접(CATI), 자동응답(ARS) 등을 통해 조사했다고 밝혔다. 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리얼미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창희 기자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대로142, (고잔동, 크리스탈빌딩 208호)
  • 대표전화 : 031-235-1111
  • 팩스 : 031-235-0107
  • 고충처리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훈
  • 법인명 : (주)경기매일신문
  • 제호 : 경기매일
  • 등록번호 : 경기 가 50020
  • 등록일 : 2010-09-07
  • 발행일 : 2010-09-07
  • 발행·편집인 : 우정자
  • 사장 : 김유림
  • 편집국장직대 : 황영진
  • 경기매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경기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gmail@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