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훈, 독립운동가 된다… 이준익 신작 ‘박열’ 출연
이제훈, 독립운동가 된다… 이준익 신작 ‘박열’ 출연
  • 편집국
  • 승인 2016.10.26 1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이제훈(32)이 이준익 감독의 신작 ‘박열’에 출연한다고 메가박스가 지난 25일 밝혔다.
 

‘박열’은 일제강점기 무정부주의 단체 ‘흑도회’를 조직한 독립운동가이자 일본 히로히토 왕세자 폭살을 계획했던 박열의 파란만장한 삶을 그린 작품이다. 이제훈은 주인공 ‘박열’을 연기할 예정이다.
 

이제훈은 이번 작품에 대해 “한 인물을 통해 시대의 아픔을 연기하게 돼 마음이 무겁고 한편으로 영광스럽다. 꼭 만나 뵙고 싶었던 이준익 감독님과 함께할 수 있어 즐겁다”고 말했다, 

이 감독은 이제훈에 대해 “뜨겁고 단단한 불덩이 같은 배우다. 주인공 ‘박열’의 내면과 닮았다”고 했다.
 

‘박열’은 캐스팅을 마무리하고 내년 1월부터 본격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