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대 주점도 ‘숙주’되나…김포 20대 확진자 21명 접촉
홍대 주점도 ‘숙주’되나…김포 20대 확진자 21명 접촉
  • 조이호 기자
  • 승인 2020.05.14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106번째 확진남과 지난 7일 홍대 주점 다녀와
김포에서도 음식점, 커피전문점 등 방문해

지인들과 홍대 주점을 다녀온 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20대 여성이 21명과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14일 김포시에 따르면 김포 풍무동에 거주하는 관내 17번째 확진자 A(21·여)씨는 지난 7~11일 홍대 주점과 김포시 북변동 아이스크림 판매점 등에서 모두 21명과 접촉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지난 7일 서울 홍대 주점에서 4명과 접촉했으며 8일 풍무동의 한 음식점에서 10명과 접촉했다.
또 10일에는 자택에서 가족 3명과 접촉했으며 이어 다음날인 11일 북변동 아이스크림 판매점에서 1명과 접촉, 풍무동 커피전문점을 방문해 3명과 접촉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이어 12일 김포시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은 후 확진 판정을 받아 경기도의료원 성남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방역당국 조사결과 A씨는 인천 106번째 확진자인 B(22)씨와 함께 지난 7일 서울 홍대 주점을 함께 다녀온 후 감염된 것으로 파악됐다. 
사회복무요원인 B씨는 지난 10일부터 인후통 등 코로나19 의심증상이 나타나자 서구의 한 병원 안심진료소에서 검체검사를 받았고 12일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방역당국 조사결과 이들 모두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적은 없었으며, 홍대 주점만 방문한 것으로 조사됐다.
김포 = 조이호 기자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대로142, (고잔동, 크리스탈빌딩 208호)
  • 대표전화 : 031-235-1111
  • 팩스 : 031-235-0107
  • 고충처리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훈
  • 법인명 : (주)경기매일신문
  • 제호 : 경기매일
  • 등록번호 : 경기 가 50020
  • 등록일 : 2010-09-07
  • 발행일 : 2010-09-07
  • 발행·편집인 : 우정자
  • 사장 : 김유림
  • 편집국장직대 : 황영진
  • 경기매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경기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