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감골도서관, 자료실 환경개선으로 새롭게 재탄생
안산시 감골도서관, 자료실 환경개선으로 새롭게 재탄생
  • 경기매일
  • 승인 2020.05.29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자료실·노트북실·동아리실·북슐랭실 등 리모델링
“문화를 즐기며 휴식할 수 있는 신개념의 복합문화공간”

안산시 감골도서관(관장 이미영)이 자료실 환경개선공사를 완료하고 한층 변화된 모습으로 이용자를 맞을 준비를 마쳤다.

감골도서관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도서관 임시휴간기간 동안 자료실 환경개선공사를 추진, 이용자 중심의 개방형 공간으로 재탄생했다고 29일 밝혔다.

19977월 개관한 감골도서관은 상록구 대표 공공도서관으로, 지역주민의 독서문화 정착과 도서관이용 활성화 등 평생학습기관으로 다양한 역할을 수행하며 시민들의 복합문화공간으로 활용되고 있다.

감골도서관은 사용된 지 오래된 공간을 개선하고 시민들의 접근성과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지난 2월부터 공공도서관 특성화사업비(도비 7천만 원)를 포함해 총 사업비 23천여만 원을 투입, 전반적인 리모델링을 추진했다.

환경개선공사는 2~3층을 대상으로 크게 세 개 구역으로 구분해 PC, 프린트 등 기기 이용과 개인 DVD 시청공간을 갖춘 디지털자료실과 쾌적한 열람환경을 위해 분리한 노트북실 자유로운 토론과 독서모임이 가능한 커뮤니티 공간인 동아리실 북큐레이션 전시도서를 자유롭게 열람하고 휴식을 취할 수 있는 북카페 형식의 북슐랭존(Book Chelin Zone)’ 등으로 꾸며졌다.

새롭게 단장한 디지털자료실에서는 다음달부터 주문형 영화감상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강화된 다채널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또 별도로 마련된 DVD석이 아닌 기존 인터넷좌석에서 매월 새롭게 업데이트되는 최신영화를 손쉽게 감상할 수 있는 서비스도 마련돼 시민들이 보다 다양한 작품을 즐길 수 있게 됐다.

북슐랭존은 북큐레이션 특화공간으로 감골도서관 전문 북큐레이터가 선정한 다양한 분야의 도서들을 분기별로 접할 수 있으며, 열람용 테이블과 함께 전자신문 열람이 가능한 키오스크를 비치해 지역주민의 휴식과 독서를 위한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됐다.

감골도서관 관계자는 감골도서관이 지역주민들이 자유롭게 토론하고 문화를 즐기며 휴식할 수 있는 신개념의 복합문화공간으로 재탄생했다상록구의 대표도서관으로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이용자 중심의 열린 공간으로 거듭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안산 = 김영민 기자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대로142, (고잔동, 크리스탈빌딩 208호)
  • 대표전화 : 031-235-1111
  • 팩스 : 031-235-0107
  • 고충처리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훈
  • 법인명 : (주)경기매일신문
  • 제호 : 경기매일
  • 등록번호 : 경기 가 50020
  • 등록일 : 2010-09-07
  • 발행일 : 2010-09-07
  • 발행·편집인 : 우정자
  • 사장 : 김유림
  • 편집국장직대 : 황영진
  • 경기매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경기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