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주근접 오피스텔… 안정적인 임대수익 발생에 투자자들 관심↑
직주근접 오피스텔… 안정적인 임대수익 발생에 투자자들 관심↑
  • 김지수
  • 승인 2020.12.14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가구 규모의 변화에서 눈에 띄는 것은 단연 1인 가구의 증가이다. 서울과 전국의 1인가구 비율은 역대 최고 600만 시대에 돌입하였다. 특히 직주근접을 선호하는 젊은층 1인 가구의 증가가 두드러지면서 역세권 입지, 생활인프라가 잘 형성되어있는 입지에서 공급하는 소형 오피스텔의 몸 값 상승이 예상된다.
학교와 직장으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는 월세 매물을 찾는 수요자들이 증가하면서, 소형 오피스텔의 수익률도 상승세를 이어가고있다. 최근 새 주택임대차보호법 등으로 심화된 아파트 전세난이 오피스텔로 번지고 있다. 임대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전세가격이 상승하고 매매가격이 상승하는 현상이 나타나고있다.
    


[ 2035 주거지 선택 시 고려사항 ]
1인가구 중 2035 수요를 실제 조사해본 결과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것은 월세, 학교 및 직장과의 거리, 대중교통 등 직주근접에 대한 욕구가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으며, 최근 전세매물 실종 및 공급이 줄어 소형 오피스텔에 대한 수요도가 높아지고 있는 실정이다.
또한, 최근 서울시 직장인 중 거주지와 직장이 동일한 지역(자치구)에 거주하는 직장인은 2008년 42%에서 지난해 55%로 증가하면서 ‘직주근접’ 선호현상이 두드러지고 있다. 전문가들은 맞벌이 가구 증가로 직주근접에 대한 선호도가 더 커진 것으로 보고 있으며, 실제로 작년 서울 맞벌이 비율은 41%에 달하며 전년 대비 0.2포인트 증가했다.(통계청) 또한 도심지에 위치한 대형 쇼핑몰, 문화시설 등 생활인프라도 이용하기 좋은점이 직주 근접 선호현상을 지속시키는 요인이다.
    

[ 비교불가한 선호도 높은 입지 ]
특히 왕십리역은 서울지하철 2호선, 5호선, 분당선(청량리 연장), 경의중앙선 4개의 지하철 라인과 동북선 경전철(2024년 예정)까지 총 5개 노선이 지나가는 교통 집결지이다.
현제 분양중인 ‘왕십리역 렉스프리미엄’은 왕십리역 도보 약 3분 거리에 위치해 있으며, 지하 2층 ~ 지상 18층 규모의 오피스텔 217실, 상가 14실로 구성되어 있다.
더불어 왕십리역내 대형마트, 쇼핑시설이 위치해 있어 우수한 쇼핑환경을 제공하고 성동구청, 한양대학교가 인근에 위치해 있어 임대수요 역시 풍부하다.
‘왕십리역 렉스프리미엄’은 오피스텔 전용면적 18.63㎡, 37.34㎡ 소형 면적으로 구성 투자 가치를높였다 두 가지 타입으로 전세대 복층 특화설계를 적용했다. 세대 내부에는 시스템 에어컨, 빌트인 세탁기, 빌트인 냉장고, 전기쿡탑, 시스템 책상, 붙박이장, 시스템 신발장 등을 무상으로 제공하여 편리한 주거환경을 제공한다.
상가의 경우 배후수요, 이동동선, 희소가치 등 상가 운영의 핵심요소를 두루 갖추고 있어 높은 선호도를 보이고 있다.
‘왕십리역 렉스프리미엄’은 가시성이 뛰어난 로드형 상가로 조성하여 인근 유동인구의 흡수가 용이할 수 있다. 가장 눈여겨봐야 할 점은 바로 상가 호실 비율이다. 총 217실 규모로 조성된 오피스텔 대비 상가규모가 14실로 낮아 단지 거주세대의 흡수가 용이하고 다양한 업종이 들어올 수 있다는 장점이있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주변 유동인구와 배후수요가 상가 수익률에 큰 영향을 미친다”고 말하며, “왕십리역 렉스 프리미엄의 경우 단지 거주세대 대비 낮은 비율의 상가가 구성되어 있어 단지 거주세대의 흡수가 용이하고, 유동인구 역시 풍부하여 안정적인 임대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지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