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호 도의원, 경기도 공공앱‘배달특급’빠른 확대 요구
김경호 도의원, 경기도 공공앱‘배달특급’빠른 확대 요구
  • 황영진 기자
  • 승인 2021.01.07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경호 도의원(더민주, 가평)은 7일 보도자료를 통해 경기도가 추진하고 있는 소상공인 배달 지원 사업인‘배달특급’앱을 경기도 시군에 빠르게 확대하도록 요청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소상공인들이 최악의 상황를 맞고 있는 가운데 경기도가 소상공인 지원사업인‘배달특급’앱을 경기도 전역에 빠르게 확대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라고 주문했다.

공공상생의 출발 경기도 공공배달앱인 배달특급은 근거리순, 주문건수 순으로 노출됨으로써 깃발 꽂기나 광고료 지불시 노출되는 민간앱보다 소상공인 중심으로 만들어졌다.

도는 지난해 화성, 오산, 파주를 시작으로 금년에는 4분기로 나누어 확대하며 가평군은 4분기에 시행한다는 계획이다.

김경호 의원은“경기도 배달특급이 민간앱과 분명한 차별이 있기에 빠른 시간내에 배포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며“폐업직전에 있는 자영업자를 위해서라도 분기에 상관없이 빠른 시간에 확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줄 것을 요청한다”고 말했다.

황영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