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식품진흥기금 저리 융자 지원 적극 나서
평택시, 식품진흥기금 저리 융자 지원 적극 나서
  • 김덕현
  • 승인 2021.01.18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생등급지정업소 등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영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위생업소 중 식품제조·가공업소 및 식품접객업소에 대한 시설개선자금과 모범음식점·위생등급지정업소에 대해 운영자금을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융자한도액은 식품제조·가공업소 생산시설개선자금 융자한도액 5억원 이내(자부담20%), 일반·휴게음식점, 제과점 등 식품접객업소 시설개선자금 1억원, 모범음식점·위생등급 지정업소 운영자금 3천만원, 화장실 시설개선자금 2천만원까지 연1%금리를 적용하여 연중 신청받아 시행할 계획이다.

융자자금은 경기도 식품진흥기금에서 시행되며, 융자를 받고자 하는 영업주는 평택시 농협은행에서 선 대출가능여부를 상담하고 융자 신청서 등을 작성해 평택시 식품정책과에 신청하면 경기도를 통하여 지원받을 수 있다.

위생업소 시설개선자금은 식품위생 수준 향상을 위해 식품제조·가공업소의 생산시설 현대화 및 시설교체 사업과 식품접객업소의 노후시설 개선 등에 사용되며 융자조건은 2년 거치 3년 균등분할상환이고, 모범음식점과 위생등급지정업소 운영 자금은 1년 거치 2년 균등분할상환이다.

신청을 희망하는 영업주는 식품정책과 식품정책팀(031-8024-3750~3)으로 연락하면 된다.

평택 = 김덕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