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탄소방서, 폐기물 처리시설 화재 방지를 위한 정책회의 실시
송탄소방서, 폐기물 처리시설 화재 방지를 위한 정책회의 실시
  • 김덕현
  • 승인 2021.02.10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탄소방서(서장 박승주)는 지난 9일 송탄소방서 소회의실에서 폐기물 처리시설 화재 방지를 위한 정책 토론을 실시했다고 전했다.

 이번 정책회의는 지난 2월 1일 청북읍 토진리에서 발생한 폐기물 처리시설 화재로 인해 추진되었으며, 이 화재현장에 100명이 넘는 인원과 50대의 장비가 동원되었지만 약 1억9천만원의 재산피해를 낳았으며 완벽하게 진화되기까지 1주일의 시간이 소요되었다. 따라서, 폐기물 처리시설에 대한 적극적인 화재예방대책이 필요하여 회의를 실시하였다.

 정책회의에서는 ▲평택시 및 유관기관 합동점검 및 개선사항 협의 ▲건축구조물 불연재 사용으로 자연발화 억제 ▲처리시설 내 불꽃감지기 및 CCTV 설치를 통한 24시간 상시감시체계 운영 ▲관계인 소방안전컨설팅 및 안전교육 ▲폐기물 보관량 및 처리량에 따른 소방안전관리자 선임 기준 신설 등 여러 의견들이 나왔으며, 이를 바탕으로 구체적인 예방대책을 수립할 계획이다. 

 박승주 송탄소방서장은 “폐기물 화재는 한번 시작되면 겉잡을 수 없이 커져 예방이 중요하다”고 전하며 “이번 대책회의로 인해 효과적인 방안을 선정하여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