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69.6% 득표로 우상호 꺾고 與 서울시장 후보 선출
박영선, 69.6% 득표로 우상호 꺾고 與 서울시장 후보 선출
  • 경기매일
  • 승인 2021.03.01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 서울시장 후보 경선서 박영선 69.56%…우상호 30.44%

 

더불어민주당의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에 1일 4선 의원 출신인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선출됐다.

박 후보는 지난달 26일부터 이틀간 진행된 권리당원 온라인투표와 28일부터 이날까지 이어진 권리당원 및 서울시민 선거인단 자동응답시스템(ARS) 여론조사를 통해 총 득표율 69.56%의 지지를 얻었다.

경쟁 상대였던 4선 현역인 우상호 의원은 30.44%를 얻는 데 그쳐 고배를 마셨다.

높은 대중적 인지도를 바탕으로 각종 여론조사에서 꾸준히 우위를 점했던 박 후보의 대세론에 이변은 없었다는 평가다.

민주당의 서울시장 후보로 최종 선출된 박 후보는 열린민주당 김진애 후보, 시대전환 조정훈 후보 등과의 단일화를 통해 범여권 단일 후보에 도전하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