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2021년 희망의왕 청년 내일로 사업’ 협약 체결
의왕시, ‘2021년 희망의왕 청년 내일로 사업’ 협약 체결
  • 김기종 기자
  • 승인 2021.03.02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왕시(시장 김상돈)는 2일 2021년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사업인‘희망의왕 청년 내일로 사업’에 선발된 관내 4개 기업 및 기업에서 고용한 청년 4명과 함께 근로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희망의왕 청년 내일로 사업’은 지난 2월 접수를 시작해 21개 기업과 미취업 청년 13명이 접수했으며, 시에서는 그 중 7개 기업과 청년 7명에 대한 지원을 결정했다. 
사업 참여기업으로 선발된 ㈜이온케어스, 진성하이텍, ㈜에버그린, 유니전자 등 4개 기업은 접수자 중 적합한 청년을 채용하였으나, ㈜세코스, ㈜원앤원, ㈜채울 등 3개 기업은 접수한 청년 중 적합자를 찾지 못해, 향후 2주간 자체적인 채용공고를 통해 채용이 확정되면 협약체결 후 사업에 참여할 예정이다.
2018년 시작한 이번 사업으로 그동안 43개 기업에 60명에 대한 인건비를 지원했으며, 2년 근속을 마치고 3년차 근무를 하고 있는 청년에게는 근속인센티브를 4회에 걸쳐 총 1,000만원을 지급하게 된다.
의왕 = 김기종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