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교육청, ‘학교 먹는 물’ 수질검사 지원
인천교육청, ‘학교 먹는 물’ 수질검사 지원
  • 김민립 기자
  • 승인 2021.03.03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수도·지하수 직접 채수…각 검사 항목에 따라 실시

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 학교행정지원센터는 3월부터 위생적이고 안전한 물 공급을 위해 2021년도 학교 먹는 물 수질검사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그동안 각급 학교에서 자체적으로 수행했던 수질검사를 학교행정지원센터에서 위탁 용역계약을 통해 일괄적으로 지원한다. 대상 학교는 BTL 32교를 제외한 522교 중 올해 검사를 실시해야 하는 486교이다. 
검사 방법은 전문기관에서 해당 학교를 방문하여 상수도(저수조, 옥내급수관)와 지하수를 직접 채수하여 각 검사 항목에 따라 실시한다.
특히 이번 수질검사 지원을 계기로 수도법상 검사 대상에 포함되지 않는 건축 연면적 5천 제곱미터 미만 건물의 저수조 및 옥내급수관에 대해서도 수질검사를 실시하게 되어 한층 더 안전한 학교 환경을 조성할 수 있게 되었다.
교육청 관계자는 “학생과 교직원이 안심하고 먹는 물을 마실 수 있도록 철저한 수질검사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민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