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소규모 공동주택 안전점검 지원
의정부시, 소규모 공동주택 안전점검 지원
  • 유광식 기자
  • 승인 2021.03.04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정부시(시장 안병용) 주택과는 안전의 사각지대에 놓인 관내 소규모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안전점검 계획을 수립했다.

점검 대상은‘의정부시 공동주택관리 조례’에 따라 사용검사를 받은 지 20년이 경과한 비의무대상 공동주택이다.

의정부시는 2014년부터 안전점검을 지원해 현재까지 27개의 공동주택의 안전점검을 시행했다. 올해에는 호원 하늘빛 아파트 등 12개 단지에 안전점검을 시행한다. 안전점검을 통해 건축물의 균열과 결함 여부 등 시설물의 전반적인 상태를 점검하고, 점검 후 보수ㆍ보강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방안을 제시해 입주자 대표 또는 관리사무소에 통보할 예정이다.

안전점검을 통해 공사가 필요한 경우‘2022년 공동주택 지원사업’과 연계해 보수비용 일부 지원으로 주민들의 사업비 부담을 경감할 방침이다.

김종철 주택과장은“해마다 소규모 공동주택 안전점검을 시행해 시민의 건축물 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고 또한 편안한 주거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의정부 = 유광식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