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여권신청 민원인 위한 도움벨 설치”
김포시,“여권신청 민원인 위한 도움벨 설치”
  • 조이호 기자
  • 승인 2021.03.04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가‘산지전용허가 기간 만료 사전 알림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 서비스는 건축물 신축, 도시계획시설 설치 등의 목적으로 성남시에 산지 전용 허가를 받은 사람에게 기간 만료 30일 전에 핸드폰 문자 메시지로 알려준다.

이달 2일 이후 산지 전용 허가를 받은 사람이 알림 문자를 받게 된다.

산지전용 허가를 받은 기간 내 목적사업을 완료하지 못한 대상자가 허가 연장 신청일을 놓치면 협의 서류 신규작성 비용, 대체 산림자원 조성비 등이 추가로 발생해 이에 따른 경제적 부담을 줄여 주기 위해 도입한 행정서비스이다.

산지전용 협의 서류 재검토, 재허가 등에 소요되는 행정력 낭비도 줄인다.

문자를 받는 대상자는 필요시 산지전용허가 만료 10일 전까지 성남시 녹지과에 연장 허가 신청을 하면 그 효력이 유지된다.

성남시 녹지과 관계자는 “산지전용 허가와 동시에 성남시 통합메시지 전송시스템에 만료일 알림 문자 발송을 예약해 놓는 방식으로 운영해 사전안내가 누락되는 일이 없도록 할 것이다”면서 “서면 알림 방법의 한계를 개선한 성남시만의 차별화된 행정서비스이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3년간 성남시는 655건의 산지전용허가 협의 서류를 접수해 이 중 48건을 허가한 바 있다.

성남 = 진종수 기자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지난 2일 청사 내 민원실 여권 민원대에 도움벨 2대를 설치했다.

도움벨은 여권 신청서 작성 등에 어려움을 겪는 어른신 또는 외국인 민원인을 위한 맞춤형 지원서비스로 여권 신청과 관련한 문의사항 및 신청서 작성 등에 도움이 필요한 누구나 도움벨을 눌러 전담 공무원의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또한 지난해부터 장애인 및 노약자 등 사회적 약자의 편익을 위해 청사 내 민원실 입구 장애인 경사로, 장애인용 화장실, 무인민원발급기 등에 도움벨을 설치하여 호출 시 민원실 공무원이 즉시 대응하여 민원인의 불편사항을 해소해 나가고 있다.

이분다 민원여권과장은“앞으로도 방문 민원인의 편의를 증진할 수 있는 시책들을 지속적으로 발굴 추진하여 시민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는 친절한 민원실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포 = 조이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