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정민 옹진군수, 한국농어촌공사 옹진지부 유치
장정민 옹진군수, 한국농어촌공사 옹진지부 유치
  • 안창남 기자
  • 승인 2021.04.07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한국농어촌공사 강화·옹진지사 옹진지부 정식 출범

 

옹진군(장정민 옹진군수)은 옹진군 도서지역의 농어업 발전을 전담할‘한국농어촌공사 강화ㆍ옹진지사 옹진지부(이하 옹진지부)’개소식을 개최했다고 지난 6일 밝혔다.
이날 개소식은 옹진군수의 강력한 지부 설치 건의와 한국농어촌공사 강화·옹진지사 측의 적극적인 협의로 옹진지부가 신설될 수 있었다.
한국농어촌공사 강화·옹진지사는 강화군과 옹진군 두 지역을 관할하며 농ㆍ어업 정책 사업을 하고 있으나, 강화군 내에 소재하고 있어 옹진군 도서지역 농ㆍ어업인의 접근성이 떨어지고 각종 사업에서 소외되어 왔다는 지적을 받아 왔다.
또한 옹진군과 한국농어촌공사 강화ㆍ옹진지사는 상생발전 협약을 체결하고, 옹진군 농어업 발전을 위해 양 기관이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약속했다.
장정민 옹진군수는 “한국농어촌공사 옹진지부 유치로 지역경제는 더욱 활성화 되고, 농어업인의 소득증대로 삶의 질이 크게 향상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옹진지부의 개소가 옹진군 농어업 발전의 밑거름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옹진지부는 옹진군농업기술센터(舊 옹진군청) 청사 내에 설치되며, 지부장을 포함한 전담직원 4명이 배치돼 농지은행, 어촌뉴딜, 방조제개보수 등 옹진군 농어촌 발전 사업을 전담하게 되고, 업무 추진상황에 따라 도서지역에도 출장소를 설치한다는 계획이다.
옹진군 = 안창남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