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산불감시 초소 방문 근무자 격려 애로사항 청취
밀양시, 산불감시 초소 방문 근무자 격려 애로사항 청취
  • 박미화 기자
  • 승인 2021.01.26 2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재 발생 시 신속하게 출동 인명피해와 재산피해가 최소화 사명감을 부여
각종 폐기물 소각시 즉시 면사무소로 보고 화재 없는 부북면 만들기에 많은 역할 당부

[위클리서울=박미화 기자] 경남 밀양시 부북면행정복지센터는 화재없는 부북면을 만들기 위해 지난 25일 대항리 소재 돗대산에 설치되어 있는 산불감시 초소를 방문하여 근무자를 격려하고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고 밝혔다.

산불감시 초소 방문 근무자 격려
산불감시 초소 방문 근무자 격려 ⓒ위클리서울 / 밀양시

초소 방문시 무릎담요, 손난로, 생수 등을 전달했으며 관내 지역을 순찰하는 산불감시원 6명에게 화재 발생 시 신속하게 출동하여 인명피해와 재산피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사명감을 부여했다.

최근 화재로 인하여 인명피해와 재산피해가 발생하고 있어 산불감시 초소에서 농산폐기물, 하천변 쓰레기, 산연접지 각종 폐기물 소각 시 즉시 면사무소로 보고하여 화재 없는 부북면 만들기에 많은 역할을 해줄 것을 당부했다.

박호만 부북면장은 “어려운 여건에도 화재없는 부북면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는 산불감시원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한 건의 화재도 발생되지 않도록 면민들에게도 당부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