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 금연지도원 위촉…금연 환경 조성
밀양시, 금연지도원 위촉…금연 환경 조성
  • 박미화 기자
  • 승인 2021.01.29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연지도원 6명, 흡연율 낮추기 위해 본격 활동

[위클리서울=박미화 기자] 경남 밀양시(시장 박일호)는 금연 환경을 조성하고 간접흡연으로부터 시민을 보호하기 위해 금연지도원을 위촉하고 본격적으로 활동을 시작한다고 29일 밝혔다.

금연 환경을 조성하고 간접흡연으로부터 시민을 보호하기 위해 금연지도원을 위촉하고 본격적으로 활동
금연 환경을 조성하고 간접흡연으로부터 시민을 보호하기 위해 금연지도원을 위촉하고 본격적으로 활동 ⓒ위클리서울 / 밀양시

밀양시 현재흡연율은 17.6%로 전년도 18.9%에서 1.3% 감소됐으며 흡연율 감소 유지와 시민들의 간접흡연 피해 방지를 위해 금연지도원의 지속적인 활동이 요구된다.

이에 시는 적극적으로 활동할 수 있는 금연지도원 6명을 위촉해 금연구역에서의 흡연행위자에 대한 지도, 금연구역의 시설 기준 이행 상태점검, 금연 환경조성과 지역사회 금연홍보 및 금연, 교육 지원 업무 등 금연지도원들의 활동을 기대하고 있다.

김영호 건강증진과장은 “금연지도를 통해 지역 내 흡연율을 감소시키고 함께 코로나-19 예방 활동 등 시민들이 간접흡연으로부터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