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국유림관리소, 산림보호 분야 녹색일자리 확대
영주국유림관리소, 산림보호 분야 녹색일자리 확대
  • 박미화 기자
  • 승인 2021.04.13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 내 위법행위 계도·단속을 위한 산림보호지원단 5명 추가 모집

[위클리서울=박미화 기자] 영주국유림관리소(소장 김명종)는 선제적인 산림보호 활동 수행과 코로나19로 인한 취약계층 일자리 마련을 위해 16일까지 재정일자리사업으로 산림보호지원단 5명을 추가 모집한다고 밝혔다.

재정일자리사업의 일환, 산림특별사법경찰을 보조해 산림 내 불법행위 계도·단속에 참여하고 산림정화 등 각종 산림보호 활동 ⓒ위클리서울/영주국유림관리소
재정일자리사업의 일환, 산림특별사법경찰을 보조해 산림 내 불법행위 계도·단속에 참여하고 산림정화 등 각종 산림보호 활동 ⓒ위클리서울/영주국유림관리소

이번 사업은 3월 추가경정예산으로 확보한 재정일자리사업으로 신청일 기준 영주국유림관리소 관내(영주, 안동, 문경, 의성, 예천, 봉화)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국민은 누구나 지원 가능하며 저소득층,「한가족 지원법」에 따른 보호대상자 등 취업취약계층에 해당하는 자를 우선 선발할 방침이며, 다만 신체적 정신적으로 산림보호 활동 수행이 곤란한 자, 대학교 등 재학생, 재정일자리 창출사업에 참여 중인 자는 지원이 제한된다.
  
모집공고는 산림청 누리집(www.forest.go.kr), 일모아시스템(www.ilmoa.go.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지원서는 4월 16일까지 영주국유림관리소를 직접 방문하거나 우편으로 제출 가능하며 관련 지침에 따라 1차 서류심사를 실시하고, 선발된 인원을 대상으로 2차 면접을 실시해 최종합격자를 선발할 방침이다.

영주국유림관리소장(소장 김명종)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워진 지역경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산림보호에 관심 있는 국민들의 많은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