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소연, 시니어 GP 1차 대회 최종 8위
박소연, 시니어 GP 1차 대회 최종 8위
  • 편집국
  • 승인 2016.10.23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여자 피겨의 ‘맏언니’ 박소연(19·단국대)이 올 시즌 첫 시니어 그랑프리 대회에서 부진을 면치 못했다.

박소연은 23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에서 열린 2016~2017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시니어 그랑프리 1차 대회 ‘프로그레시브 스케이트 아메리카’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103.20점을 획득해 전날 쇼트프로그램(58.16점)과 합해 총 161.36점을 받아 전체 11명 가운데 8위에 그쳤다.

전날 쇼트프로그램에서 7위였던 박소연은 프리스케이팅에서 전반적인 점프 난조를 보인 끝에 기술점수(TES) 48.53점, 예술점수(PCS) 55.67점에 감점 1점을 받는데 그쳤다.

박소연의 이번 대회 점수는 올해 2월 4대륙선수권대회에서 세운 자신의 ISU 공인 최고점인 178.92점에 17.56점이나 적은 점수다.

프리스케이팅 점수도 2014년 세계선수권대회에서 기록한 자신의 ISU 공인 프리스케이팅 최고점인 119.39점에 16.19점이나 모자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