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행정위, 소방조직 개편안… 현장에 강한 인력·조직 연구 시작
안전행정위, 소방조직 개편안… 현장에 강한 인력·조직 연구 시작
  • 황영진 기자
  • 승인 2018.12.18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영진 기자 /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 박근철(민주, 의왕1)위원장은 지난 17일 의회 안행위실에서 ‘경기도 재난안전본부 조직개편 연구’에 대한 정책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착수보고회에는 박근철 위원장과 한국지방자치학회 소속 연구진, 관계 공무원 등이 참석했으며, 연구 수행기관인 한국지방자치학회 소속 임정빈 성결대 행정학과 교수의 과업 개요 및 세부 연구계획에 대한 착수보고 주요 쟁점과 향후 연구방향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임정빈 교수는 연구 계획 보고를 통해 “소방공무원의 국가직 전환을 앞두고 경기도 소방, 안전 조직의 변화에 맞춰 효율적인 조직, 인력 구성이 필요해졌다”며 “재난 대응과 예방에 강한 조직을 만들기 위해 조직진단과 직무분석, 소방관 인터뷰, 현장방문 등을 통해 연구를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박근철 위원장은 “경기도의 소방인력은 전형적인 압정형 구조로 최근 몇 년간 인력은 충원되고 있어 그에 걸맞은 조직 운영에 대한 연구가 필요해졌다”며 “이번 연구를 통해 시스템에 의한 현장대응과 재난 예방이 가능한 조직이 될 수 있도록 연구를 진행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번 연구는 이번 착수보고 후 본격적으로 진행해 내년 2월까지 경기도 소방 조직 개편안을 도출해 안전행정위원회 소속 의원들에게 보고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