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진중권 향해 “지성인답지 않다… 자중하라”
홍준표, 진중권 향해 “지성인답지 않다… 자중하라”
  • 김유립
  • 승인 2020.07.02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준표 무소속 의원이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를 향해 “지성인답지 않다. 자중하라”고 쏘아 붙였다. 
홍 의원은 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사형집행 의무화 법안을 극우 포퓰리즘이라는 비난을 한 분을 봤다”면서  “극우란 대체로 전체주의를 통칭할 때 쓰는 말이다. 사형집행을 하는 미국 30개주의 주지사는 모두 전체주의자고 매년 사형집행을 하고 있는 일본은 전체주의 국가냐”라고 적었다.
이는 진 전 교수가 지난달 30일 홍 의원이 ‘흉악범 사형 집행 의무화’ 법안을 발의한데 대해 “극우 포퓰리즘이다. 저러니 보수가 망하는 것”이라고 비판한데 대한 반격이다. 
홍 의원은 “그 분이 자주 쓰는 ×개는 시도 때도 없이 짖고 피아를 가리지 않고 물어 버린다”며 “오판 가능성을 반대 이유로 삼는 것은 일견 타당성이 있으나 극우 포플리즘이라는 것은 지성인답지 않다”고 했다.
김유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