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민간 개방화장실 공모
안산시, 민간 개방화장실 공모
  • 김지수
  • 승인 2020.09.03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장지 등 월 15만원 안팎 지원

내년 1월부터 이듬해 말까지 90개소 지정·운영…안산시(시장 윤화섭)는 내년부터 2년 동안 시민 편의를 위해 운영할 개방화장실에 대한 시민 공모를 받는다고 3일 밝혔다.
시 지정 민간 개방화장실은 시민의 위생 편익 향상을 위한 것으로, 민간 건축물 등의 화장실을 시 공중화장실처럼 개방해 시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지정하는 것이다.
시는 모두 90개를 지정·운영할 예정이며, 민간 개방화장실은 부족한 공중화장실의 공백을 최소화하며, 화장실 신설에 따른 예산부담에도 큰 도움이 된다.
개방화장실은 건물용도, 시민접근 용이성, 이용자 편의성 등에 대한 심사 과정을 거쳐 지정되며, 오는 11월30일까지 지정신청서를 시 환경정책과로 제출하면 된다.
심사를 거쳐 오는 12월 초 지정이 확정되면 내년 1월1일부터 이듬해 12월31일까지 개방화장실로 활용되며, 매달 화장지와 종이타월, 수도요금(월 1만 원·전용계량기 설치 시 3만 원 한도)과 시설보수 등을 통해 매달 12만~18만 원을 지원 받을 수 있다.
안산 = 김지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