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사평가원, 희귀난치병 환우 치료비 전달
심사평가원, 희귀난치병 환우 치료비 전달
  • 정석철
  • 승인 2020.12.16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소득계층 희귀난치병 환우 12명에게 치료비 후원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선민, 이하 심사평가원)은 16일 희귀난치병으로 투병중인 환우들에게 희망을 심어주고자 한국사회복지협의회에 ‘희귀난치병 환우 돕기 치료비’를 전달했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으로 전달했으며, 환우 12명에게 치료비 총 3,600만원을 전달하고 환우들의 건강한 성장과 빠른 쾌유를 빌었다.

심사평가원은 2004년부터 임직원 성금 모금을 통해 저소득계층 희귀난치병 환우 돕기 사업을 시행해 왔으며, 16년간 53회에 걸쳐 총 302명, 약 17억원의 환우 치료비를 지원했다.

아울러, 환우 가족과 함께하는 건강+행복캠프, 주거환경 개선사업, 공공의료원 내 어린이도서관 설치 및 지원 등 희귀난치병 환우 및 가족의 경제적·정서적 지원을 위해 적극 노력해왔다.

심사평가원 김선민 원장은 “올해로 17주년을 맞은 희귀난치병 환우 돕기 치료비 지원을 앞으로도 지속하여 희귀난치병 환우들이 용기를 가지고 쾌유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석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