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2021년 파밍가든 프로그램’개강식 개최
오산시,‘2021년 파밍가든 프로그램’개강식 개최
  • 김창주 기자
  • 승인 2021.04.08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토지주택공사 공동주최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지난 7일 세교2지구 1호 근린공원에서 지역커뮤니티 형성과 도시정원 및 농업활동 활성화를 위해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공동 운영하는‘2021 파밍가든 가드너 프로그램’개강식을 개최했다고 8일 전했다.

‘파밍가든(Farming garden)은 화훼 및 농작물 경작을 통해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 지역공동체 형성과 아름다운 도시가꾸기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도시공원형 경작커뮤니티를 일컫는다.

이날 행사에는 곽상욱 오산시장과 정수미 LH도시경관단장, 파밍가든 가드너 수강생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프로그램 운영 방향을 소개하고 앞으로의 가드너 활동 일정 안내 후 씨감자 파종 작업을 함께 했다.

지난해 12월 오산시는 최초로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도시농업 커뮤니티 파밍가든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사전모집을 거쳐 36명의 가드너를 선발한 바 있으며, 7일 개강식을 시작으로 올해 11월까지 도시농업과 정원 디자인 및 조성, 유지관리방법, 팜파티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곽상욱 오산시장은“이번 파밍가든 가드너 프로그램은 내년 경기정원문화박람회를 개최하는 도시로서 정원문화확산에 선도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며“도시 전체가 정원이 되는 건강하고 아름다운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오산 = 김창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