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소사署-관내47개 전 금융기관間 핫라인 구축으로 보이스피싱 발생 down! 검거 up! 예방효과 best!
부천소사署-관내47개 전 금융기관間 핫라인 구축으로 보이스피싱 발생 down! 검거 up! 예방효과 best!
  • 정석철
  • 승인 2020.06.25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소사경찰서(서장 이경자)는 지난 23일 적극적인 신고로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한 국민은행 은행원 A씨(39세)에게 감사장을 전달했다.

은행원 A씨는 경찰-금융기관 간 다액의 현금(500만원 이상)을 인출하는 경우 경찰에 신고토록 한 매뉴얼에 따라, 보이스피싱범죄에 속아 현금 1,000만원을 인출하려는 고객을 신속히 경찰에 신고하여 피해를 막았다.

최근 경기침체와 코로나19 상황에 맞물려 보이스피싱 범죄 가 증가함에 따라 부천소사경찰서는 지난 4. 27. 형사과에 검거전담팀 신설하였으며, 관내 47개 모든 금융기관과 다액의 현금을 인출할 경우(500만원 이상) 경찰에 신고하는 핫라인을 구축하고 집중 홍보기간을 운영하여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및 검거에 총력을 기울여 왔다.

이 같은 노력의 결과로 전담팀 신설 이후 대면편취형 보이스피싱 범죄 발생 22건 중 19건 ‧ 24명을 검거(구속11명)하여 검거율이 90%에 달하는 성과를 올렸다.

또한, 지난 22일에는 보이스피싱범에 속아 현금 약 2,000만원을 건네려고 서성거리던 피해자를 미리 발견해 추가피해를 막는 등 총 2억 1천 만원의 피해를 예방하며 국민의 소중한 재산을 지켰다.

이경자 경찰서장은 “전화금융사기 범죄를 예방하기 위한 금융기관의 적극적인 협조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검거활동뿐 아니라 금융기관과의 협력을 통한 적극적 예방활동을 병행해 보이스피싱으로부터 안전한 부천소사를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부천=정석철 기자


  •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광덕대로142, (고잔동, 크리스탈빌딩 208호)
  • 대표전화 : 031-235-1111
  • 팩스 : 031-235-0107
  • 고충처리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훈
  • 법인명 : (주)경기매일신문
  • 제호 : 경기매일
  • 등록번호 : 경기 가 50020
  • 등록일 : 2010-09-07
  • 발행일 : 2010-09-07
  • 발행·편집인 : 우정자
  • 사장 : 김유림
  • 편집국장직대 : 황영진
  • 경기매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경기매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